서울시사회서비스원, 동작구와 코로나19 긴급돌봄업무협약 체결

코로나19 관련 긴급상황 발생시 서비스 연계, 상황 공유 및 지원 등 돌봄 공백 해소를 통한 공적기관으로서 역할 수행
이지윤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20-10-28 00:16:11
  • 글자크기
  • -
  • +
  • 인쇄

[환경미디어= 이지윤 기자] 서울시사회서비스원은 10월 28일 동작구청과 코로나19 관련 긴급돌봄서비스 업무협약(MOU)을 체결한다.

이번 협약은 어르신과 장애인의 코로나19로 인한 긴급한 돌봄 공백 발생시 서비스 연계 및 자료 공유 등 공동 대응을 위한 상호 협력체계를 구축하기 위하여 추진됐다.

 

본 협약을 통해 서울시사회서비스원에서는 ▴‘구’ 민간인력 계약직 채용 및 임금지급과 구호활동 ▴긴급돌봄 상황 발생시 서비스연계 ▴긴급돌봄 상황 공유 및 공동 대응에 협력하며, 동작구청에서는 긴급돌봄 지원 인력풀 구성과 필요한 관련 자료 공유 및 상황 대처에 협력하는 것을 주요내용으로 하고 있다.

한편, 서울시사회서비스원은 지난 3월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긴급돌봄지원단을 구성해 코로나19로 돌봄서비스가 중단되거나 확진자 접촉 등으로 돌봄 제공자의 공백이 발생한 어르신‧장애인에게 긴급돌봄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서울시민의 일상생활과 밀접한 양 기관은 앞으로도 차질없는 돌봄 서비스제공을 위해 다각적인 협력을 모색해 나아갈 예정이다.  

 

서울시사회서비스원 주진우 대표이사는 “이번 협약을 통해 긴급한 상황속에서도 돌봄의 사각지대가 발생하지 않도록 서비스를 체계적으로 제공할 것이다.”라고 말하며 “앞으로도 서울시민을 위한 안전한 돌봄 서비스 제공을 위해 공적역할을 강화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이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