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훈 시의원, 지역에서 시작하는 그린뉴딜 광역시도의원 1차 간담회 개최

지역별 그린뉴딜 관련 주요현안과 정보 공유
광역시도의원들간의 협력체계 구축방안 모색
김한결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20-09-29 11:08:40
  • 글자크기
  • -
  • +
  • 인쇄

[환경미디어= 김한결 기자] 서울특별시의회 행정자치위원회에서 활동중인 이상훈(더불어민주당, 강북2선거구) 수석부대표는 지난 9월 24일 서울시의회 의원회관에서 ‘지역에서 시작하는 그린뉴딜 광역시도의원 1차 간담회’를 개최했다.

▲ 제공=서울특별시의회

이번 간담회는 광주시의회 김광란 의원, 강원도의회 허소영 의원, 대전시의회 채계순 의원, 자치분권지방정부협의회 산하 미래자치분권연구소 유창복 소장, 기후위기대응·에너지전환 지방정부협의회 박정연 사무국장, 서울시 온실가스 감축을 위한 메타거버넌스위원회 이유진 총괄위원이 참석했으며, 서울시의회 더불어민주당 조상호 원내대표의 축사로 진행됐다.

 

이번 간담회는 현재 각 지역에서 진행되고 있는 ‘그린뉴딜’ 관련 주요 현안과 정보를 공유하고 이를 성공적으로 추진하기 위한 광역의원들간 협력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상훈 수석부대표(더불어민주당ㆍ강북2)는 서울시가 경제위기와 기후위기에 대응하기 위해 추진하고 있는 그린뉴딜 부문별 주요정책인 ▲그린빌딩(건물부문) ▲그린모빌리티(수송부문), ▲그린 숲(녹지확보부문) ▲그린 에너지(에너지부문) ▲그린 사이클(자원순환부문) 등 5대 사업 분야에 대해 설명하며, 이러한 정책들이 제대로 추진되기 위해서는 법령 및 자치법규 개정이 수반돼야 한다며 광역시도의원들간의 협력체계 구축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서울판 그린뉴딜’은 2조 6천억 원을 투입하는 유고하신 박원순 시장이 마지막으로 발표한 정책으로 서울시의 ‘그린뉴딜’ 관련정책을 다른 광역시가 활용할 수 있도록 협력과 연대를 위해 서울시의회가 앞장서서 중추적이고 지속적인 노력을 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이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